본문바로가기

본문

대리점 상생 활동

Home > 홍보센터 > 대리점 상생 활동

남양유업 대리점과의 상생활동 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남양유업, ‘협력이익 공유제’로 대리점에 1억5천만 원 지급…“상생 경영 강화”
등록일 2023.07.03 조회수 1668

남양유업, 협력이익 공유제로 대리점에 15천만 원 지급…“상생 경영 강화

2020년 업계 최초 도입, 누적 47천여만 원 지급

자녀 장학금, 출산·육아 지원, 장기운영 대리점 포상 등 다양한 복지 제도도 함께 시행

 


  

 (사진) 남양유업 20231차 대리점 상생회의

[23.07.03.]

남양유업은 협력이익 공유제로 전국 455개 대리점에 상생기금 159670원을 지급, 총 누적액 47천여만 원을 기록했다고 3일 밝혔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일환으로 남양유업이 2020년 업계 최초로 도입한 협력이익 공유제는 거래에서 생기는 이익을 대리점과 나누는 것으로, 농협 납품 시 발생하는 순 영업이익 5%에 해당하는 금액을 납품 대리점에 지급하며 상생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이와 함께 남양유업은 대리점주 자녀의 학업을 지원하는 패밀리 장학금의 운용으로 11년간 963명에게 125천만 원을 전달하였고, 질병·상해 등으로 인한 갑작스러운 위기에 안심을 주는 긴급생계자금무이자 대출, 자녀·손주 출생 시 분유 등 육아용품 지원, 장기운영 대리점 포상 등 양질의 복지 제도로 호평을 받고 있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대리점 상생과 협력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2013년부터 지속 운영 중으로, 동반성장을 위한 여러 방안을 다각적으로 모색하고 관련 지원을 적극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