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본문

남양소식

Home > 고객 > 남양소식

남양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남양 NEWS
남양 NEWS 남양유업,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로 더욱 강화된 ‘불가리스’ 출시
등록일 2018.07.17 조회수 2524

남양유업,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로 더욱 강화된 ‘불가리스’ 출시
한국의과학연구원과의 공동연구, 특허 받은 유산균을 사용해 장내 유익균 증가 및 환경개선 효과


 


남양유업(대표 이정인)이 대표 발효유 ‘불가리스’에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를 적용, 장 건강에 더욱 좋은 제품으로 새롭게 출시했다.

마이크로바이옴(Microbiome)은 인간의 몸속에 약 100조 개 이상 존재하고 있는 미생물과 유전정보를 의미하며 대부분 장에 몰려 있다.

평소 장내 미생물은 안정적인 균형을 유지하고 있지만 이 균형이 깨지게 되면 질병이 발생되는데, 최근 현대인이 앓고 있는 질병들이 마이크로바이옴과 관련이 있다는 연구 결과들이 속속 발표되면서 마이크로바이옴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불가리스’는 이런 트렌드를 반영하여 한국의과학연구원과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며, 장내 유익균 증가장내 환경개선 등 장내 미생물 밸런스에 초점을 맞춰 개발되었다.

국내 장수마을에서 독자적으로 발굴한 특허 받은 유산균 bulgaris kor-91(제10-1452234호)과 위산, 소화액에 강해 장까지의 도달율이 높은 과일유래 식물성 유산균, 장 환경 개선을 위한 특허소재 비피더스인핸서(제10-1099921호)와 국산 쌀을 유산균, 효모, 효소로 3단 발효하여 얻은 장내균총개선소재를 사용하여 유익균은 증가시키고, 유해균은 감소시켰다.

또 합성원료 대신 100% 천연식품에서 추출한 원료로만 만들었으며, 기존제품 대비 당성분을 20% 줄였을 뿐만 아니라, 소화를 돕기 위해 유당을 제거하는 등 처음부터 끝까지 소비자의 건강을 고려했다.

특히, 한국의과학연구원과의 공동연구에서 4주간 불가리스를 마신 사람의 경우 대표적인 장내 유익균인 비피도박테리움이 9배나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 장 건강에 대한 뛰어난 효과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남양유업 이정인 대표이사는 “1991년부터 국내 대표 장 건강 발효유로 한결 같은 사랑을 받아 온 불가리스가 마이크로바이옴 프로젝트를 통해 특허소재와 특허유산균, 특허공법으로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됐다”며, “앞으로도 국민들의 건강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들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100% 천연식품 추출원료로 만든 불가리스는 150ml 용량에 4입기준 4,980원이다.

상단으로